사이트 내 전체검색

본문

가족여행하며 홈스쿨링

지은이수 코울리 저/김은경 역

쪽수288쪽

발행일2017년 12월 15일

ISBN9788955335385

판형152*225*18mm

기타

정가15,000원

구매하기

  • 책소개
  • 목차
  • 저자 소개
  • 상세이미지
평범한 영국 아줌마의 여행과 교육에 대한 대담한 시도!
- 학령기인 두 아이와 함께 6개월간 유럽 5개국과 중국을 여행하다

짠돌이 회계사 남편, 천방지축 두 아이와 함께한 장장 6개월간의 자린고비 세계여행을 주부이자 엄마의 시선으로 그려낸 책. 여행의 기획 및 준비 단계부터, 모든 단계별 에피소드를 직접 화법으로 흥미롭게 그려내고 있다. 장기 세계여행은 돈이 많이 들 거라는 편견에서 벗어나 최소 비용으로 홈스쿨링이라는 테마 여행을 완벽히 해낸 경험을 이 책에 온전히 녹여냈다. 이 한 권만 있으면 유럽과 중국을 알차게 여행할 수 있도록 여행지 정보는 물론이고, 두고두고 만족스러운 여행, 유익한 여행의 포인트를 제대로 정리했다.
 
저자는 잉글랜드의 서머싯이라는 시골 마을에 사는 교육자이자 작가로, 어린 두 자녀(11세, 8세)를 학교라는 배움의 틀에서 탈출시켜 줄 장기 가족여행을 기획한다. 아이들은 ‘길’에서 스스로 배울 수 있다는 발상에서 출발한 이 여행에세이의 원제는 ‘로드스쿨(Road School)’. 하지만 이 여행은 자녀들의 교육 여행만이 아닌 중년에 접어든 부부의 힐링 여행이자 가족 성원 간 이해와 유대가 더욱 돈독해진 따뜻한 감성 여행이기도 했다.
 
영국에서 네 식구가 자동차를 타고 출발해 네덜란드, 독일, 이탈리아, 포르투갈, 프랑스 등 유럽 5개국을 돈다. 자동차로 떠난 유럽 여행이 로드스쿨의 1차 여행이라면, 비행기를 타고 떠난 한 달간의 중국 여행은 로드스쿨의 2차 여행이다. 단순한 여행자를 포함해 가족여행과 여행을 통한 자녀교육을 꿈꾸는 모든 부모에게 이 책은 알찬 안내서가 될 것이다.

흥미가 우선, 그러나 규칙은 필수!

학교에서는 가르치는 대로 배워야 하지만 로드스쿨은 아이들의 흥미를 따라 움직인다. 무기, 공룡, 화산에 관심이 많은 11세 아들을 위해 암스테르담 국립미술관, 베를린 자연사 박물관, 이탈리아의 베수비오산 등을 중심 여행지 목록에 넣었고, 레오나르도 다빈치에 푹 빠져있던 8세 딸을 위해 유럽 곳곳에 있는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작품 관람을 목적으로 여행 일정을 짰다. 어릴 때 독일에 살았던 남편의 추억 여행, 포르투갈에서 보냈던 부부의 신혼 소환 여행도 포함했다. 각 여행지를 방문할 때 기억해야 할 중요한 정보들을 재미있는 이야기 속에 녹여낸 저자의 솜씨가 훌륭하다. 여행책자에는 나오지 않고 가보고 경험해보지 않은 사람은 알 수 없는 알찬 정보가 많다. 때로는 코미디로, 때로는 드라마로, 때로는 다큐로 독자들을 여행지 속으로 데려가 준다.

홈스쿨링을 고려하는 부모들을 위한 정보

교육 전문가이기도 한 저자는 이 여행이 아이들에게 새로운 교육의 장이 되기를 바랐고, 같은 소망을 품은 학부모들을 위해 그 결과물을 공유하고자 했다. 따라서 본문에서는 유럽 5개국과 중국의 여행지에 대한 정보를 쉬운 에피소드로 풀어놓았고, 부록에서는 홈스쿨링을 위한 실용적인 조언들을 제시한다. 제도 밖에서 아이들을 가르친다는 것의 의미를 되새기며 로드스쿨 커리큘럼, 현실적인 문제 등을 정리했다. 
제1장 영국: 6개월간의 가족 여행은 이렇게 시작되었다
그래, 떠나는 거야: 여행 결정 / 누구나 세상을 지배하고 싶어 하지: 계획 짜기 /길의 밝은 쪽: 아이들의 동의를 얻다 / 규칙을 깨다: 지켜야 할 규칙, 어겨야 할 규칙 / 영웅: 레오나르도 다빈치 달려야 할 운명: 여행 출발! / 음악이 죽은 날: 고장난 CD 플레이어 / 지옥행 고속도로: 기름이 바닥나다
영국에서 얻은 교훈

제2장 네덜란드: 전차와 자전거의 도시, 길보다 낮은 곳 
아워 하우스: 로드스쿨의 첫 번째 숙소 / 예술을 위한 예술: 반 고흐 미술관 / 눈물로는 충분치 않아: 안네 프랑크의 집 / 완전한 초보자: 암스테르담 국립미술관 / 스모크 온 더 워터: 운하 유람선
네덜란드에서 얻은 교훈

제3장 독일: 역사의 비극과 자연의 경이로움이 공존하다 
우리가 아는 세상의 끝: 베를린의 아파트 / 벽 속의 벽돌: 홀로코스트 기념관 / 페임: 베를린 자연사 박물관 / 저 구덩이 속으로: 루벨란트의 동굴 / 하늘은 흐린 겨울 빛: 브름베르크산 정상 / 성난 얼굴로 추억하지 마: 크론베르크 / 도시의 열기: 나체 사우나 / 일생의 단 한 번: 노이슈반스타인 성 / 춤추는 말: 투칭의 서커스 / 카르마 폴리스: 오스트리아 통과세
독일에서 얻은 교훈

제4장 이탈리아: 활화산과 카르페 디엠 
저승사자를 두려워 말라: 산마르코 대성당 / 내게 기대봐: 피사의 사탑 / 삶을 위한 디자인: 레오나르도 다빈치 박물관 / 흥분한 말들: 시에나의 팔리오 / 링 마이 벨: 조토의 종탑 / 병 속에 든 편지: 바티칸 시국 / 굶주린 늑대처럼: 팔라티노 언덕 / 우리는 한 가족: 카페 카스텔리노 / 머니: 트레비 분수 / 블루 호텔: 눈물의 치킨 파티 / 아무리 높은 산이라도: 베수비오산 등반 / 햇살 속을 걷네: 정상에서 본 나폴리만 / 먼지는 먼지로: 폼페이와 헤르쿨라네움/ 나는 폭력단: 마피아 식당 / 라 이슬라 보니타: 타오르미나 해변 / 미지의 길: 에트나산에서 팔레르모까지 / 오늘이 바로 그날: 최후의 만찬 / 마음 편히 가져요: 코모호수
이탈리아에서 얻은 교훈

제5장 포르투갈: 추억도 전통도 새롭게 단장하다 
험한 세상 다리가 되어: 바스쿠 다가마 다리 / 만조: 나코에스 공원의 아쿠아리움 / 터전을 불태우다: 리스본의 그라사 / 내 이름은 그게 아니야: 로우린하 박물관 / 난 물러서지 않아: 폰트 드 리마 황소 축제
포르투갈에서 얻은 교훈

제6장 프랑스: 따뜻한 곳으로 이어지는 긴 평지 
천국의 계단: 에펠탑 / 그녀는 내게 언제나 여자: 모나리자
프랑스에서 얻은 교훈

제7장 중국: 허접하고 무서울지언정 지루하지는 않다 
가난한 작가: 중국 비자 / 이별의 제트기: 에어버스 A330 / 낯선 땅의 이방인: 톄안먼 광장 / 태양이 떠오르고 있네: 썸브렐라 / 항해: 징산, 베이하이공원의 오리배 / 담배와 술: 환상적인 벨기에 바 / 당신 손 안에 있는 중국: 베이징 동물원 / 내 마음을 앗아갈 당신의 리듬: 시안의 북 공연 / 자전거 경주: 시안 성벽 / 다른 열차에 달려들다: 공포의 지하철 / 꿈꾸는 군인들: 진시황릉 병마용갱 / 도시의 열차: 상하이행 밤 기차 / 지하에 잠입하다: 와이탄 관광터널 / 파크라이프: 루쉰공원 / 뷰 투 어 킬: 상하이 호텔 56층 / 돈, 돈, 돈: 중국식 흥정 / 혼돈의 땅: 베이징의 미아 / 뱀의 동맹: 둥화먼예스의 엽기적 별미 / 나를 빙빙 돌리네: 티엔탄공원 / 오해는 말아요: 베이징 자연사 박물관 / 날 떨어뜨리지 마: 섬뜩한 케이블카 / 진귀한 성벽: 만리장성에 오르다 / 다시 비가 내리네: 만리장성 썰매 / 릴렉스: 베이징 국가수영센터 / 집으로 가는 길: 마지막 쇼핑
중국에서 얻은 교훈

에필로그: 모험을 끝내니 짐 따위는 중요하지 않다

부록: 홈스쿨링을 위한 조언
1. 제도 밖으로 나오기 / 2. 로드스쿨 커리큘럼 / 3. 현실적인 문제 / 4. 아이들에게 필요한 지식은? / 5. 로드스쿨에서 찾아낸 교육의 의미 / 6. 아이도 어른도 여행을 통해 성장한다 / 7. 친구 같은 부모가 독립적인 아이를 만든다 

수 코울리 지음


경험이 풍부한 교사이자 작가이며 교육 TV 방송 진행자. 행동 관리 및 교육 분야 전문가로 관련 서적을 25권 넘게 출간했고 여러 교육 잡지 기고자로 활동하고 있다. 초등학교 교사 자격을 취득한 이후 영국 런던과 브리스틀의 여러 중등학교에서 교사로 근무했다. 포르투갈 국제학교에서 임시교사로 근무하기도 했다. 지금도 여러 학교에서 자원봉사자로 활동하며 여전히 교육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있고, 지난 8년간 지역 유치원을 운영위원장으로서 돕고 있다. BBC 통신대학에 행동 관리 분야 교재를 제공하고 있으며, 긍정적 행동 관리 DVD 시리즈를 개발했다. 저서로는 《골칫거리 아이들을 위한 예의범절(Getting the Buggers to Behave)》《바보들을 위한 교수법(Teaching Skills for Dummies)》 《새내기 교사를 위한 생존법(How to Survive your First Year in Teaching)》 등이 있다. 



김은경 번역


숙명여대에서 영문학과 경영학을, 성균관대학교 번역대학원에서 번역학을 전공했다. 현재 번역가 에이전시 엔터스코리아에서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주요 역서로는 『스타시커 1, 2』, 『톨스토이 단편선 1, 2』, 『제인에어』, 『그 많던 상처는 누가 다 먹었을까?: “우리는 왜 아프고, 왜 치유받아야 하는가”』, 『감사하면 달라지는 것들』, 『전략을 보는 생각』, 『버크만 프로젝트』, 『삶이 아름다운 이유』, 『딜레마』 등이 있다. 


 

이전글 내 인생이 이렇게 예쁠 줄이야 2021-08-12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